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인쇄

혁신신약 연구개발 기업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대웅제약 전승호 대표의 바톤을 이어받아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6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 해 말 행정안전부에서 시작한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 확산 캠페인이다. 산업계를 비롯한 사회 전반에서 널리 확산되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 동참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1(일)단 멈춤, 2(이)쪽 저쪽, 3(삼)초 동안, 4(사)고 예방' 구호 팻말을 들고 있는 이정규 대표의 사진을 사회연결망서비스(SNS)에 게시하여 어린이 교통안전 관련 메시지를 알렸다.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어린이날을 맞아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미래 세대의 주역인 아이들을 위한 교통안전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각별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정규 대표는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의 다음 주자로 김훈택 티움바이오 대표의 캠페인 동참을 권유했다. 권선미 기자 kwon.sunmi@joongang.co.kr

< 저작권자 © 중앙일보에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