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 中서 히알루론산 분해억제제 용도 특허 취득

인쇄

출혈 방광염 예방제 ‘메스나’, 히알루론산 효과 연장 등...관련 제품 접목 기대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중국에서 ‘메스나(MESNA)’를 히알루론산 분해억제제로 활용할 수 있는 용도발명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기존 특정 항암제로 인한 출혈성 방광염 예방 화합물로 알려진 메스나가 피부 또는 피부 조직내 히알루론산의 감소를 방지하는 용도로 활용될 수 있는 점을 담고 있다. 파마리서치는 2035년 2월까지 중국에서 메스나를 히알루론산 분해억제제로 활용한 생체 조직수복재료 제조 기술의 독점 배타적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게 됐다.

파마리서치 관계자는 “히알루론산 필러 제품인 리쥬비엘을 기반으로 지속형 필러 제품의 개발 등 효율적인 연구 활동을 통해 경쟁력 높은 제품 개발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파마리서치는 조직 재생물질인 DOT™ PDRN 및 DOT™ PN을 중심으로 의약품, 의료기기, 화장품, 건강기능식품 등을 제조 판매하는 재생의학 기반의 제약 바이오기업으로, 대표 품목은 리쥬란, 콘쥬란, 리쥬란코스메틱, 리안점안액, 자닥신 등이 있다. 권선미 기자 kwon.sunmi@joongang.co.kr
 

< 저작권자 © 중앙일보에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