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의료원 제작 영상, 케이블TV서 본다

인쇄

쿠키건강TV와 콘텐트 제휴 업무협약 체결 및 방송 판권 공급

경희의료원은 쿠키미디어 주식회사와 콘텐트 제휴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2월부터 3년 간 케이블채널 ‘쿠키건강TV’를 통해 경희의료원의 건강영상을 정규 방송 프로그램으로 시청할 수 있다. 쿠키건강TV는 케이블방송사로 국내외 케이블, 위성, IPTV 등을 통해 전국 2500만 가구에 건강프로그램을 송출하고 있다. 


경희의료원은 기존에 제작 및 보유하고 있는 양질의 건강정보 영상콘텐트 약 400여 편을 제공하고, 쿠키건강TV는 해당 콘텐트를 방송에 편성·노출한다. 대표적으로 ‘인포그래픽으로 보는 질환에 대한 기본지식’, ‘일반인들이 잘못 알고 있는 질환상식’, ‘질환별 예방·치료·관리법’, ‘의료진을 통해 듣는 올바른 건강정보’, ‘치료 전/후 주의사항’, ‘암 관리·운동치료·생활가이드’, ‘암 스트레스 관리’, ‘암 환자를 위한 식생활 관리’, ‘코로나19 바로알기’ 등과 같은 영상이다. 

경희의료원 최석근 홍보실장은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건강 콘텐트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제대로 된 건강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늘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업무협약 기간은 2021년부터 3년간이며 실시간 방송 프로그램 편성을 위한 판권 공급 개념으로는 국내 의료계 최초로 체결한 것이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