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의대·강남세브란스병원 '의료산업 최고위자 과정 2기' 모집

인쇄

복지부·식약처·심평원 강사진이 15주간 교육

연세의대와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첨단의료기기 정책, 의료기기 규제 철학, 디지털 혁신 등에 대한 강의와 의료산업 전반의 주요 현안을 토론하는 '2021년도 의료산업 최고위자 2기 과정'을 마련한다고 18일 밝혔다.  



내년 1월 10일까지 모집하는 2기 과정은 의료인, 정부출연기관 관계자, 의료기기 기업, 제약회사, 헬스 IT기업, 디지털 헬스케어 연구자, 의료서비스업 종사자, 투자자 등을 모집대상으로 한다. 모집인원은 총 20명이며 수강료는 500만원이다. 신청서는 연세대 의료기기산업학과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아 접수할 수 있다. 내년 1월 21일 개강식과 함께 총 15주간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강사진은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양진영 식약처 차장, 임인택 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박인숙 식약처 바비오생약심사부장, 신현웅 심평원 기획이사, 한광협 보건의료연구원장 등으로 구성된다.  




최고위자과정은 첨단의료기기 정책, 의료기기 규제 철학, 바이오 헬스 정부정책방향 등에 대한 의료산업 전반을 살필 수 있으며, 수강 후 주요 현안에 대한 토론도 가능한 교육과정이다. 수강생들은 연세대 총장 명의의 수료증과 함께 동문회 준회원 자격을 부여받는다.


이번 '2021년도 의료산업 최고위자 2기 과정'까지 강남세브란스병원은 병원 단위 교육기관으로서 연세의대 실습부터 의료기기산업학과 대학원과 의료산업 최고위자과정까지 학부생 및 석·박사를 비롯한 기업 최고경영자·임원을 아우르는 폭넓은 교육 스펙트럼을 갖췄다는 평이다. 이를 바탕으로 연세의대와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참여하는 의료기기기업의 제품 아이디어를 찾고 제품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의사와의 소통·협업이 필요할 때 직·간접적 도움을 받을 수 있게 한다는 방침이다.  





구성욱 연세의대 의료기기산업대학원 주임교수(연세의료원 대외협력처장)는 "연세대는 강남세브란스병원에 '연세 강남 호스피탈 캠퍼스(Yonsei Gangnam Hospital Campus)'를 구성하고 의료기기산업학과, 융합의학과 석박사 과정 및 최고위자 과정 등 강의를 개설했다"며 "의료산업 일반 종사자부터 고위직까지 단계적이며 전반적인 인재를 양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연세 강남 호스피탈 캠퍼스는 연세대와 강남세브란스병원이 구성한 병원 단위 교육기관 개념으로 기존 신촌캠퍼스가 가지고 있는 학부 과정의 장점은 살리면서, 접근성이 좋고 산학협력이 가능한 실습 기반교육 과정이다. 구 교수는 "친목 도모에 주안점을 둔 기존 과정과 달리 의료산업 최고위자과정은 의학교육기관인 연세의대·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수행한다는 점에서 의료산업에 초점을 맞춘 전문적인 커리큘럼을 표방하는 게 차별점"이라고 설명했다.


입학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연세대 의대 의료기기산업학과(02-2019-5451)로 문의하면 된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