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 코에 뿌리면 코로나19 막아준다?

인쇄

英 ‘데일리 익스프레스’, 코로나 바이러스 억제 성분 보도

충치 예방을 돕는 것으로 알려진 자일리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를 막는 데도 유용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자일리톨이 함유된 비강(코 안) 스프레이를 뿌리면 코로나19를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다는 것이다. 자몽씨 추출물, 카라기난도 코로나19 차단용 비강 스프레이의 후보 성분으로 지목됐다.
 

11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영국의 일간지 ‘데일리 익스프레스’(Daily Express)는 ‘코로나-19를 비강 스프레이로 죽일 수 있나?(Coronavirus update: Kill OVID-19 with this nasal spray - what is it?)란 제목의 8월 19일자 기사에서 자일리톨 등 세 천연물질의 코로나19 등 코로나 바이러스 억제 효과를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최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대학에서 진행한 연구에 따르면 코로나19는 코 안에서 시작한다. 사스(SARS) 바이러스(코로나2 바이러스), 코로나19 바이러스 등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 초기엔 주로 비강에서 바이러스가 증식한다는 것이다. 일부 비강 스프레이는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죽이는 것으로 증명됐다. 이 신문은 자일리톨, 자몽씨 추출물 등 바이러스를 죽이는 천연 성분이 든 비강 스프레이를 사용하면 비강 내 바이러스 양이 줄어 병의 진행속도가 느려지고 밀접 접촉한 사람에 대한 전파력도 약해진다고 언급했다.

코로나19를 잡는 비강 스프레이 성분으로 언급된 세 성분은 모두 항균·항바이러스 능력을 갖고 있다. 자일리톨은 충치균 예방 성분으로, 껌·과자·치약·의약품 등에 첨가되고 있다. 한 시험관 연구에서 자일리톨은 저농도로도 사스 바이러스를 억제했다. 자일리톨은 설탕 대신 감미료로 사용되기도 하는 데 이는 그만큼 안전하다는 뜻이다.

미국 유타대학 연구팀은 자몽씨 추출물이 든 비강 스프레이를 사용하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죽는다고 발표했다. 카라기난(carrageenan)은 김·우뭇가사리 등 홍조류에 포함된 성분이다. 감기 같은 바이러스의 감염 질환을 예방하고 면역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카라기난 중 아이오타(Iota) 카라기난은 인플루엔자(독감) 치료에 효과적이란 사실도 동물실험을 통해 입증된 바 있다. 카라기난 추출물은 6㎍/㎖의 낮은 농도에서도 사스 바이러스를 억제했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