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백세현 교수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 취임

인쇄

고대구로병원 안과 백세현(사진) 교수가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2020년 5월부터 1년.


1988년 창립된 대한성형안과학회는 안구를 둘러싸고 있는 안구부속기를 다루는 학문으로 눈꺼풀수술, 눈물관 수술, 의안수술, 안와골절 및 외상등 안와, 눈꺼풀, 눈물길 등에 생길 수 있는 구조나 기능의 문제점을 조기 진단하고 치료하기 위한 학회다.

백세현 교수는 “대한성형안과학회는 1988년 창립 후 280여명의 회원을 갖춘 학회로 성장했다"며 "앞으로 학회 발전을 위해 내실을 다지며 학술활동을 더욱 장려해 학회의 경쟁력을 높이고 세계 성형안과의사들과의 교류를 늘리며 나누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백 교수는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대한성형안과학회 기획이사 총무이사, 대한안과학회 정보통신이사, 고시위원 등을 역임했다. 현재 식약처 의료기기 전문위원,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위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사위원 등을 맡고 있다. 주요 저서로 ‘성형안과학’, ‘눈꺼풀쳐짐’ 등이 있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