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맞는 지방 재배치 수술법은

인쇄

피부·근육 상황에 맞는 수술 방법 찾아야

중년 이후 피부 노화 증상은 대표적으로 눈꺼풀처짐, 눈 밑 꺼짐, 눈 밑 지방 등이 있다. 그중에서 눈 밑 꺼짐과 눈 밑 지방은 노화에 따른 탄력 저하로 눈 밑 피부와 지방이 처지면서 발생한다.

이러한 증상은 단순히 나이 들어 보이는 인상을 주는 심미적인 문제뿐 아니라 시력이 저하되는 등 기능적인 문제까지도 일으킬 수 있다. 강동경희대병원 성형외과 유영천 교수는 “눈 밑이 처지면 외관상으로도 나이가 들어 보이고 시야가 가려져 시력에도 영향을 준다"며 "이런 증상은 지방을 정상적인 형태와 기능으로 복원하는 하안검 수술을 통해 교정할 수 있다"고 말했다. 

나이가 들면서 눈 밑이 불룩해지는 원인은 하안검 격막이 약해져 눈 밑 지방이 흘러나와 생기는 지방 주머니가 원인이다. 지방 주머니를 펴는 하안검 성형 방법은 지방 제거, 지방 이식, 골막 고정, 지방 재배치 등 다양하다.

아시아인은 해부학적으로 얼굴의 연조직에 콜라겐이 풍부하고 진한 진피와 내구성이 강한 표면을 갖고 있다. 나이와 눈의 상태를 고려해 피부절개 방법과 비절개 방법을 선택해야 한다. 유영천 교수는 “사람마다 피부와 근육의 이완도, 노화 과정의 정도, 돌출 정도가 다르므로 자신의 상태에 맞는 수술 방법을 의료진과 논의해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일반적인 하안검 교정은 지방 주머니를 한 가지 방법으로만 수술하고 격막을 강화하지 않기 때문에 수술해도 효과가 작거나 빨리 재발하는 경우가 많다. 하안검 교정은 크게 비절개식 수술법과 절개식 수술법으로 나뉜다. 화장하지 않는 남자나 젊은 사람, 흉터를 원하지 않는 경우에는 피부 절개 없이 지방 주머니를 펴주고 격막을 이중으로 복원하는 방법을 할 수 있다. 피부를 절개하지 않기 때문에 피부의 탄력과 근육의 힘이 되살아나고, 흉터와 눈 뒤집힘 없이 애교살이 살아나 화사하고 생기 있게 변화한다. 수술은 수면 마취하에 약 30분가량 소요되며, 실밥 제거가 필요 없고 수술 다음 날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중년 이후 여성이나 피부가 많이 늘어지고 눈 밑 주름이 많은 경우에는 피부 절개 하안검 성형이 필요하다. 절개식 교정은 흉터가 남기는 하지만 비절개식 교정보다 교정 효과가 우수하다. 단, 과도하게 피부를 절제하는 경우 눈이 아래로 뒤집어져 속눈썹 부위가 빨갛게 보이고, 눈이 시리고 시력이 저하되며 흉터가 보일 수 있다. 수술은 보통 수면 마취하에 30분 소요되며, 일상생활은 3일 뒤 실밥 제거 후 바로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