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성심병원, 최첨단 방사선 암치료기 ‘Versa HD APEX’ 도입

인쇄

뇌종양 초정밀 수술부터 폐·췌장암 등 소화기암 치료에 효과 커

최첨단 방사선 암치료기 Versa HD APEX [사진 강동성심병원]

강동성심병원이 최첨단 방사선 암치료 장비인 ‘Versa HD APEX’를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Versa HD APEX는 현존하는 체외 방사선 치료 장비 중 최신 장비로 방사선 치료에서 가장 중요한 정밀성과 신속성, 안전에 탁월한 강점을 지닌 것으로 평가 받는다.

Versa HD APEX는 환자 치료 시 실시간으로 4D-CT 영상을 촬영하여 호흡으로 발생하는 종양의 위치 오류를 정확하게 파악, 빠르게 치료하는 장점이 있다. 또, 환자 테이블을 여섯 방향으로 조정할 수 있어 기존 3방향에 비해 더욱 정밀하게 정상 조직을 손상시키지 않고 방사선을 조사하는 게 가능하다. 세기 조절 회전방사선치료를 이용하면 치료 시간이 3분의 1 이상 단축돼 환자 안전과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또 다른 특징은 초정밀 방사선 수술이다. 고선량의 방사선을 병변에 집중시켜 종양을 제거하는 한편 초정밀 다엽콜리메이터(방사선 조사야 조절장치)를 활용해 종양이 작거나 부위가 제한적인 각종 전이암도 외과적 수술이 아닌 방사선만을 이용해 제거할 수 있다.

강동성심병원 방사선종양학과 한태진 교수는 “이번에 도입한 방사선 암치료기는 호흡으로 종양의 위치가 미세하게 변하는 폐암, 간담도암 등의 소화기 암과 조직이 예민해 정밀치료가 필요한 두경부암, 전립선암, 췌장암 등의 치료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며 “병원을 찾은 환자들에게 대한민국 최고 수준의 암 치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렬 기자 park.jungryul@joongang.co.kr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