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병원 허미나 교수, 2019 대한진단혈액학회서 우수 논문상 수상

인쇄

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허미나 교수가 2019년 대한진단혈액학회서 우수 논문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지난 8일 서울아산병원 동관6층에서 열린 2019대한진단혈액학회 학술대회에서 이뤄졌다.

수상 논문은 ‘자동혈구분석기 Sysmex DI-60의 수행능력(Performance of automated digital cell imaging analyzer Sysmex DI-60)’으로 2017년 6월 국제 저널 ‘임상화학진단검사의학(Clinical Chemistry and Laboratory Medicine)’ 온라인에 게재됐다. 'Sysmex DI-60'는 가장 최근에 나온 자동혈구분석기다.

우수 논문상은 지난해와 그 전 해 2년 동안 혈액학과 관련된 SCI(E) 등재 학술지에 게재한 논문 중 대한진단혈액학회 정회원으로 제 1저자 혹은 교신저자로 신청한 논문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심사 기준은 연구의 독창성, 연구 설계의 우수성, 학문적 성과, JCR Impact factor로 학술상 심사위원회가 결정한다.

< 저작권자 © 중앙일보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