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무릎 질환의 비수술 세포 재생치료

[서희수 원장] 입력 2021.11.26 14.57

[명의의 건강 토크] 금메달정형외과 서희수 원장

“골프선수 타이거 우즈,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테니스선수 라파엘 나달, 농구선수 코비 브라이언트…. ’ 이 스포츠 선수들의 공통점은 어깨나 무릎 질환의 치료를 위해 ‘세포 재생치료’를 받았다는 점이다. ‘세포 재생치료’란 수술을 하지 않고, 줄기세포나 세포 치유성분을 이용해 손상된 조직을 재생하는 치료법을 말한다.

세포 재생치료는 왜 개발됐을까. 금메달정형외과 서희수 원장은 이렇게 말한다. 손상된 인체 조직은 대개 저절로 치유되는 능력이 있다. 피부 상처나 골절이 시간이 지나면서 회복되는 이유다. 그러나 인체의 특정 조직은 자연 치유력이 없어서 일단 손상되면 스스로 낫지를 않는다. 어깨 힘줄(회전근개)이나 무릎 연골이 이런 부위에 해당한다. 노화나 외상으로 손상되면 시간이 지나도 점차 악화할 뿐 저절로 치유되지 않는다.

그렇다면 자연 치유력이 없는 어깨 힘줄파열, 무릎 관절염은 수술 외에는 치료법이 없는 것일까? 혹은 수술할 정도는 아닌데 통증이 지속하는 관절 질환을 치료할 비수술적 방법은 없을까? 이러한 점을 해결하기 위해 개발된 것이 바로 세포 재생치료다. 인공물을 넣거나 침습적인 수술을 하지 않으면서 세포 치유 성분 등을 이용해 조직재생을 촉진하는 치료법이다. 치과에서 충치가 있다고 해서 무조건 이를 뽑는 임플란트를 하지 않고, 최대한 이를 살리는 신경치료나 잇몸치료를 하는 것과 같은 원리다.

즉, 세포 재생치료는 자연 치유력이 없는 어깨 힘줄파열이나 무릎 퇴행성관절염 등에서 비수술적으로 손상된 조직을 재생하는 방법이며, 비수술적 치료이지만 근본적인 치료가 된다는 장점이 있다. 이미 하버드, 스탠퍼드대학병원 등 미국의 유명 클리닉에서는 정형외과 내에 재생치료센터를 따로 설립해 활발한 진료와 연구가 이뤄지고 있다.

금메달정형외과 서희수 원장.

내 몸의 줄기세포 이용한 골수줄기세포재생술·골수자극재생술
최근 재생치료 분야에서 가장 주목받는 치료는 골수 줄기세포를 이용한 시술이다. 줄기세포는 인체 어느 조직으로도 분화가 가능한데, 주로 뼈 내부의 골수에 많이 존재한다. 환자 본인의 골수에서 줄기세포를 흘러나오게 하거나 따로 추출함으로써 노화하거나 손상된 조직의 재생을 유도한다.

‘골수줄기세포재생술’이나 ‘골수자극재생술’이 대표적인 치료법으로, 무릎 퇴행성 관절염이나 어깨 회전근개파열 치료에 주로 이용되고 있다.

뼈에 1㎜ 크기의 미세한 구멍을 뚫어 골수가 흘러나오게 해 골수 내 줄기세포가 손상된 조직의 재생을 촉진하도록 하거나, 골수에 있는 줄기세포를 추출해 병변 부위에 주입한 뒤 줄기세포가 정상 조직으로 분화되도록 하는 시술이다. 타인의 줄기세포를 이용하는 것이 아니라 내 몸의 줄기세포를 이용하기 때문에 보다 안전하며 비용이 적은 장점이 있다.

세포증식 촉진제와 콜라겐 이용한 힘줄세포재생술·자가연골재생술
또 다른 재생치료로는 ‘힘줄세포재생술’이나 ‘자가연골재생술’ 등이 있다.

힘줄세포재생술은 어깨 회전근개 파열에서 찢어진 힘줄의 재생을 유도하는 시술로, 부분마취 하에 정밀 초음파를 보면서 콜라겐과 세포증식 촉진제를 손상된 힘줄에 직접 주입한다. 이때 힘줄·뼈 경계부에서 국소적 출혈이 나타나면서 세포 성장인자가 대량 방출되는데, 결과적으로 어깨 힘줄세포의 재생 및 강화가 촉진된다.

자가연골재생술은 무릎 퇴행성 관절염에서 손상된 연골을 재생하는 방법이다. 관절염이나 외상 등으로 일단 손상된 연골은 저절로 재생되지 않으므로 인위적인 방법으로 연골세포가 증식하도록 해 손상된 연골을 메꿔주는 시술이다. 자가연골배양이식술, 골연골이식술 등 매우 다양한 방법이 존재한다.

어깨 힘줄이나 무릎 연골은 자연치유력이 없기 때문에 노화하거나 다치면 저절로 회복되지 않는다. 그러나 우리 몸에는 조직재생을 촉진하는 다양한 치유성분들이 존재하므로 이를 이용하는 재생치료를 통해 손상된 관절을 회복시킬 수 있다. 물론 손상 정도가 심해 수술이 필요한 경우 수술하는 것이 옳다. 재생치료도 만병통치약이 아니기 때문에 모든 경우에 적용되는 것은 아니다. 따라서 치료에 앞서 재생의학 전문의의 조언을 통해 어느 치료법이 나에게 가장 적합한지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저작권자 ⓒ 중앙일보헬스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