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지놈 기창석 대표, 한국희귀질환재단 감사패 수상

[박정렬 기자] 입력 2021.06.24 10.21

‘유전상담서비스 지원사업’ 공로 인정 받아

기창석 GC녹심자지놈 대표(사진 오른쪽)가 한국희귀질환재단 10주년 기념행사에서 감사패를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C녹심자지놈

GC녹십자지놈은 지난 23일 서울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 한국희귀질환재단 10주년 기념행사에서 기창석 대표가 감사패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감사패는 재단이 진행하는 ‘유전상담서비스 지원사업’의 주요 파트너사로서 GC녹십자지놈이 희귀질환의 정확한 진단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한국희귀질환재단은 유전상담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희귀 난치성질환 환자, 고위험군 가족을 대상으로 임상유전상담학 전문의의 진료를 통해 희귀질환 환자와 가족원들이 필요한 유전상담서비스와 필요시 유전자검사를 실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기 대표는 “GC녹십자지놈은 앞으로도 한국희귀질환재단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희귀질환 환자들이 자신의 병명을 정확히 알고 그에 맞는 치료법을 찾을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앙일보헬스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