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헬시니어스, 의료 사각지대 아동 위해 건강키트 기부

[박정렬 기자] 입력 2020.12.21 09.26

지멘스 헬시니어스가 지난 15일 의료 사각지대 아동들을 위한 아동건강키트를 중랑재미지역아동센터 등 11곳에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멘스 헬시니어스는 의료 사각지대 아동들을 찾아가는 무료 이동 건강 검진 서비스인 ‘지멘스 모바일 클리닉’을 2012년부터 매년 진행해오며 현재까지 약 4000명의 어린이들에게 무료 건강 검진을 제공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상황을 고려하여 모바일 클리닉 대신 아동건강키트를 준비해 중랑재미지역아동센터를 비롯, 전국 11개 아동센터 300 여명의 아이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아동건강키트에는 아이들이 일상생활에서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되는 것을 방지하고 건강을 챙길 수 있도록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비롯해 칫솔, 치약, 줄넘기 등 총 10가지 제품이 다양하게 들어있다. 

중랑재미지역아동센터 이수종 대표는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아이들에게 따뜻한 기호물품을 전달하여 준 지멘스 헬시니어스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명균 지멘스 헬시니어스 한국법인 대표는 “팬데믹 상황으로 인해 아이들을 직접 대면하여 검진 서비스를 진행할 수 없어 매우 아쉽지만, 아이들이 전달된 건강키트를 통해 조금 더 든든하고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모바일 클리닉 서비스를 통해 의료 사각지대 아동들의 건강을 더욱 면밀히 살피며 글로벌 의료기기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지켜 나갈 것"이라 밝혔다.


<저작권자 ⓒ 중앙일보헬스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