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요기사

톱뉴스

인구의 5~30%가 앓는 턱관절장애, 양악수술로 해결한다?
인구의 5~30%가 앓는 턱관절장애, 양악수술로 해결한다? 원인 중 하나인 부정교합 치료…원인 다양해 신중히 결정해야 질긴 음식을 씹거나 입을 크게 벌릴 때, 스트레스를 많이 받은 날 턱이 뻐근하게 아팠던 경험을 해봤을 것이다. 대부분 턱뼈의 앞쪽보다는 귀 앞부분에 있는 턱관절 부위에서 아픔을 호소한다.턱관절장애는 턱관절과 씹는 근육, 이와 연관 있는 부위에 발생하는 장애를 말한다. 턱관절·얼굴·귀·목 부위의 통증, 입을 벌리거나 다물 때 턱관절에서 나는 소리, 입이 잘 벌어지지 않는 현상이 주된 증상이다.이러한 증상은 때때로 혹은 지속적으로 발생하며 턱 움직임에 의해 악화할 수 있다. 턱관절장애의 원인은 명확하게 밝혀져 있지는 않지만 외상·부정교합·류마티스 등 염증성 질환, 이갈이나 이 악물기 등 턱관절에 부적절한 힘을 가하는 나쁜 자세·습관, 스트레스 등의 심리적인 원인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한다. ━ 부정교합 환자의 50~75%가 턱관절장애 턱관절장애는 전체인구의 5~30%가량이 앓는다. 특히 골격성 부정교합(턱뼈의 위치 관계 이상에 의한 치아의 부정교합)이 있는 환자의 50~75%가량은 턱관절장애가 있는데 그 비율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부정교합은 옆얼굴을 기준으로 1~3급으로 구분한다. 1급은 위·아래턱이 전후방적으로 바른 위치에 있으나 치아가 정상적으로 맞물리지 않는 경우, 2급은 아래턱이 위턱에 비해 후방에 위치한 경우와 무턱, 3급은 아래턱이 위턱에 비해 전방에 위치한 경우와 주걱턱이 특징이다.얼굴 정면에서는 안면비대칭 여부를 판단할 수 있다. 각각의 부정교합 형태는 턱관절장애의 발생과 밀접하게 연관돼 있으며, 일반적으로 아래턱이 작은 2급(무턱) 부정교합 환자나 안면비대칭이 있는 환자가 턱관절장애를 보이는 경우가 많다.턱관절장애의 여러 원인 요소 중 하나인 부정교합을 해소하는 방법으로 양악수술을 들 수 있다. 양악수술의 정확한 명칭은 턱교정수술이며, 위턱(상악)수술과 아래턱(하악)수술을 함께 하는 경우 양악수술이라 칭할 수 있다.━ 섣부르게 수술 결정하면 오히려 손해 특히 아래턱(하악)수술은 하악과두(턱관절부위 중 아래턱쪽 부분 관절돌기)를 재위치 시키는 과정이 포함돼 있어 수술 후 환자가 느끼는 턱관절장애의 증상이 변화될 가능성이 있다. 환자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는 있지만 평균적으로 턱관절, 턱뼈, 근육, 얼굴 부위와 머리에서 환자가 느끼는 통증과 의사의 촉진으로 발생하는 근육통의 정도가 수술 후 개선되는 경향을 보인다.하지만 단순히 아픈 턱관절을 치료하기 위한 목적으로 양악수술을 시행하는 것은 섣부른 판단일 수 있다. 양악수술은 부정교합을 해소하고 교합을 바르게 해 씹는 근육이 균형 있게 만드는 수술이며, 턱관절장애의 여러 원인 중 부정교합이라는 하나의 요인을 해결하는 과정일 뿐이다.보다 정확한 진단과 안정적인 수술을 위해서는 턱관절장애의 정도에 따라 추가검사가 필요할 수 있으며 검사결과에 따라 수술 시기와 방법, 수술량의 변경이 필요할 수 있다. 따라서 양악수술을 결정하기 전에 전문 의료진과의 상담을 통해 턱관절 증상을 정확하게 파악할 것을 권유한다.도움말: 서울대치과병원 턱교정수술센터 양훈주 교수
 
외식·혼밥이 부른 영양 불균형, 약이 되는 과일 섭취 가이드
10월 29일 '뇌졸중의 날' 뇌졸중 의심 환자, 어디로 가야하죠?
WHO 2030년 전 세계 C형 간염 퇴치 천명, C형 간염은 예방&관리할 수 없나요?
임신에 영향을 주면 어쩌지? 여성 염증성 장질환 환자의 고민
아침은 거르고, 밤잠은 설치고 혈당 높이는 의외의 습관
우울함과 기력 저하의 원인 혈액 따라 온몸 누비는 만성 염증
다이어트의 마지막 고비, 무작정 굶는다고 뱃살 안 빠져요
부작용 없는 저주파 기기? 가정용 저주파 자극기 사용법
에어컨 켜야 하니 창문 닫으라고? 건강 지키는 에어컨 관리법
대형 종합병원 찾아 서울에 가지 않아도 좋아, 을지대학교의료원이 키우는 경기북부 드림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