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요기사

톱뉴스

부정교합 치료 언제가 적당? "사춘기 전 받아야 효과 커"
부정교합 치료 언제가 적당?
"사춘기 전 받아야 효과 커"
부정교합 검사는 6~8세. 앞니 자꾸 물면 치과 찾아야 우리 아이 치아 교정 시기는 언제가 좋을까? 자녀를 둔 부모라면 한 번쯤 고민하는 문제다. 소아 교정치료는 부정교합의 종류, 신체 나이에 따라 최적의 치료 시기가 결정된다. 가지런한 이, 얼굴 균형 회복을 위한 교정 치료에 대해 알아봤다.부정교합, 턱의 비정상적 성장이 원인얼굴 골격이 불균형적으로 성장해 턱이 틀어지고 치아 맞물림에 문제를 일으키는 상태를 골격성 부정교합이라 부른다. 골격성 부정교합은 위턱 뼈와 아래턱 뼈의 비정상적인 성장이 원인이다. 위턱 뼈에 비해 상대적으로 아래턱 뼈의 성장이 과도한 것을 흔히 주걱턱, 아래 턱 성장이 부족한 것을 무턱, 좌우로 비뚤게 성장하는 것을 안면비대칭이라 한다.원인은 크게 유전과 환경 두 가지다. 가족이나 친척들 중 부정교합을 가진 사람이 있을 때 유사한 종류의 부정교합이 자녀에게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 손가락 빨기나 혀 내밀기, 한 쪽으로 씹는 습관 등 턱 뼈 성장에 영향을 미치는 좋지 않은 습관이 늦게까지 지속되면 후천적으로 부정교합을 유발하기도 한다.얼굴 뼈의 성장은 어렸을 때 보이기 시작한 성장패턴을 사춘기까지 쭉 지속하는 경우가 많다. 조기 발견이 어렵고, 방치하다보니 이런 경향이 유지되거나 더 심해지는 게 보통이다. 문제는 외관상 특징이 뚜렷해진 후에 치료를 시도하면 치료 난이도와 기간이 길어져 성공률이 떨어진다는 점. 교정으로 개선하는 것이 실패할 경우에는 성장기가 지난 후에 수술로 틀어진 골격을 바로잡아야 한다. 유성선병원 치과 정성아 과장은 "턱 교정이 적절한 시기에 효율적으로 이루어지면 균형잡힌 얼굴형과 올바른 식습관, 긍정적인 사회성 발달에 도움이 되고 성장 후 수술 가능성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앞니 영구치 나오는 6~8세 때 검진을부정교합의 검진 시기는 앞니 영구치가 처음으로 나는 만 6~8세 전후가 좋다. 만일 아이가 이를 거꾸로 물거나 옆으로 틀어서 무는 경우, 또는 사고나 충치 등의 원인으로 유치가 너무 빨리 빠졌다면 만 6세 이전이라도 병원을 찾아 상담을 받는다.골격성 부정교합은 조기에 발견할수록 치료가 간단하고 예후가 좋다. 문제는 어린 자녀는 젖살이 통통해 얼굴만 봐서는 부모가 부정교합을 발견하기 어렵다는 점이다. 이 경우 골격성 부정교합은 대개 부정교합의 방향대로 치아를 틀어서 무는 것을 지켜보면 쉽게 알 수 있다. 정성아 과장은 "예컨대 자녀가 아래 앞니를 앞으로, 또는 옆으로 자꾸 내밀어 물면 부정 교합을 의심할 수 있다"며 "보통 부정교합 검진은 6-8세를 권장하지만 그보다 어린 아이라도 이런 모습을 보이거나 윗니가 전체적으로 너무 튀어나와 있다면 치과를 찾아 정밀 검사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턱 교정 女 11세, 男 13세 이전턱 교정은 성장기를 놓치면 효과를 보기 어렵다. 2차 성징이 나타나는 신체 사춘기가 시작되기 전에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평균적으로 여자는 11세 이전, 남자는 13세 이전이다.정확한 치료 시기는 개개인의 부정교합 종류와 정도, 신체나이를 고려해 결정한다. 정성아 과장은 "턱 교정을 위한 악교정장치는 치아가 아닌 뼈의 성장을 목표로 하는 치료이므로 영구치가 아직 나지 않았더라도 사용할 수 있다"며 "모든 교정 치료는 영구치가 난 후에 해야 한다는 잘못된 상식 때문에 골격성 부정교합을 방치할 경우 오히려 치료시기를 놓칠 수 있다"고 말했다.골격성 부정교합을 가진 성장기 환자에서 턱 뼈가 다시 균형 있게 성장하도록 유도해주는 것을 악정형치료, 소위 턱 교정이라 한다. 턱 교정 치료를 위해서는 악정형장치가 사용된다. 골격의 과도한 성장부위를 억제하고 부족한 성장을 유도할 수 있도록 만든 장치다. 입 안에 끼우는 구내장치와 머리에 쓰는 구외장치로 나뉜다. 구내장치의 경우 입 안에 꼭 맞아야 불편감이 덜하고 효과가 좋으므로 맞춤으로 제작된다. 구외장치는 다양한 사이즈의 기성품을 사용하되 머리 부위별로 세밀하게 맞출 수 있도록 조절부가 있다.대부분의 악정형장치는 탈부착이 가능하다. 식사, 양치, 발표수업 등 필요할 때에 뺄 수 있어 편리하다. 반면 착용에 소홀해 끼우는 시간이 부족하면 치료 효과가 크게 떨어지므로 부모가 지속적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척추 건강을 위한 상식, 백팩은 무거워도 괜찮다?
어느날 나를 찾아온 희귀질환
기후에 따라 치료하기 좋은 질병 있다? 없다?
나잇살이 찌는 이유, 30대 이후 나잇살의 오해와 진실
무릎에서 '뚝', 허리에서 '우두둑' 병원 가야 하는 소리
식사 시간대별 좋은 식품, 아침에 먹는 사과는 금이어쓰까~?
말.잇.못, 양치 잘 하는데 입냄새?
제대로 못 먹으면 무슨 의미가 있니 채소&고기 영양소의 효율적 섭취법
금연, 그 어려운 걸 저희가 해냈습니다
올 어바웃 전립선, 밤톨만한 생식기관의 파괴력